Loading...
2017.09.23(토)
서울ㆍ경기도 'C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홈 > 동영상 > 동영상 > 축구
동영상

‘흙수저 신화’ 레스터시티, 우승 선물로 ‘벤츠’

최고관리자 0 12

5천분의 1의 기적같은 확률을 뚫고 창단 132년 만에 첫 우승을 차지한 레스터 시티의 흙수저 선수들이 모두 벤츠를 선물로 받았습니다.

백억원이 넘는 보너스와 라스베이거스 호화 여행 선물은 별도로 받는다고 합니다.

이원주 기자입니다.

[리포트]

창단 132년 만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를 재패한 흙수저 구단 레스터시티.

태국 기업가인 구단주가 선수 서른명 전원에게 벤츠 전기자동차를 선물하기로 했습니다.

대당 5500만원으로, 총액 17억 상당의 통큰 선물입니다.

구단측은 자동차와 별도로 성적에 따른 보너스 108억원은 지급하고, 라스베이거스 호화여행까지 계획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모레 홈 경기 때는 모든 관중에게도 맥주를 돌리겠다고 약속했습니다.


앨런 파듀 감독과 갈등을 빚어온 이청용.

참다 못해 인터뷰에서 감독의 다혈질인 성격 때문에 출장기회가 번번이 막혔다고 비난했습니다.


이 인터뷰가 영국 언론에 인용되면서 벌금 5000만의 중징계를 받았습니다.

구단은 인터뷰 내용이 사실과 다르고 그 절차도 잘못됐다고 밝혔습니다.

[앨런 파듀]
구단 훈련장에 늘 제가 있습니다. 내 방으로 와서 문을 두드리고 직접 얘기했다면 아무 문제가 없었을 겁니다.

앙숙이 된 이청용과 파듀 감독.

영국 언론은 이청용이 조만간 팀을 떠날 거라고 전망했습니다.

0 Comments

화제의 포토

더보기
국제대학생 자작차 대회 13일 영남대서 개막
US오픈 우승 박성현, 마라톤 클래식에서 톰프슨과 동반…
김연경-리쉘, '완성형 레프트' 독보적 존재감
[GFC-News]광주FC, 전남에 복수혈전 펼친다
AFC, '징계' 조용형-백동규, 3개월-2개월로 감경
[이슈 포커스] 루카쿠→모라타→코스타? 쉼 없는 연쇄 …
대만 크루즈선 부산 첫 입항 관광객 3천명 부산 관광
반응형 광고 등...
반응형 광고 등...
반응형 구글광고 등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