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2017.09.25(월)
서울ㆍ경기도 'C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홈 > 연예 > 연예
연예

이상순 "'효리네 민박' 후 관광객↑…정상적 생활 힘들어" 호소 (전문)

최고관리자 0 8

3c3eb275bc574c3500d13ac5084a98c9_1500536212_0908.jpg


[엑스포츠뉴스 박소현 기자] 가수 이상순이 JTBC '효리네 민박' 이후 늘어난 관광객에 고충을 토로했다. 

이상순은 지난 19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우리가 이곳에서 방송을 찍기로 결정했고 뒷감당도 우리가 해야한다고 생각은 했지만, 너무 많은 분들이 찾아오시는 바람에 정상적인 생활이 힘들지경입니다"라고 호소했다. 

이상순의 게시물에 따르면 다수의 관광객이 집을 찾아와 대문 앞에서 사진을 찍는 것은 물론 초인종을 누르는 등 불편함이 이어지고 있는 것. 이상순은 "우리집이 궁금하시고 보고싶으시면 ‘효리네 민박’을 통해 구석구석 보실수 있어요"라며 "그런 의미에서 우리도 우리가 살고있는 집에서 촬영을 한 이유도 있구요. 우리 부부를 좋아하고, 아껴주신다면 이곳에 더이상 찾아오지 말아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립니다"라고 방문을 자제해줄 것을 당부했다. 

'효리네 민박'을 통해 집을 공개했지만 이들의 집은 결코 제주도의 관광지가 아니나 마치 관광지마냥 소비되고 있는 것. 이상순은 "더이상 이곳에선 방송촬영도 하지않고, 이곳은 우리 부부와 반려견 반려묘 식구들이 쉬어야하는 공간"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그는 "주변에 제주도에 여행가서 효리네집에 구경간다는 분들이 있으면 그러지말라고, 사생활은 지켜주자고 꼭~ 얘기해주세요!"라고 덧붙이며 선을 지켜줄 것을 당부하는 모습이었다. 

이하 이상순의 페이스북 전문이다. 

불특정 다수의 사람들이 우리집 주소를 알고있고, 

모르는 사람들이 집앞에 찾아와서 대문앞에서 사진을 찍고, 

대문안을 들여다보고, 담장안을 들여다보고,셀카봉을 이용해 담장안 사진을 찍고, 

초인종을 누르고, 경보음이 울려서 개들은 하루종일 짖고, 

외출할때나 집으로 들어올때 차안을 들여다보고, 사진과 동영상을 찍고, 

친구들이 방문할때나 나갈때 집안으로 같이 들어갈수 있냐고 말을 시키고,

외출하기전 사람들이 있는지 cctv 로 매번 확인해야하고…

우리가 이곳에서 방송을 찍기로 결정했고 뒷감당도 우리가 해야한다고 생각은 했지만,

너무 많은 분들이 찾아오시는 바람에 정상적인 생활이 힘들지경입니다.

더이상 이곳에선 방송촬영도 하지않고,

이곳은 우리 부부와 반려견 반려묘 식구들이 쉬어야하는 공간입니다.

우리집이 궁금하시고 보고싶으시면 ‘효리네 민박’을 통해 구석구석 보실수 있어요.

그런 의미에서 우리도 우리가 살고있는 집에서 촬영을 한 이유도 있구요.

우리 부부를 좋아하고, 아껴주신다면

이곳에 더이상 찾아오지 말아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이 글을 얼마나 많은 분들이 보실지는 모르지만

혹시 주변에 제주도에 여행가서 효리네집에 구경간다는 분들이 있으면

그러지말라고, 사생활은 지켜주자고 꼭~ 얘기해주세요!!

sohyunpark@xportsnews.com /사진=JTBC

 

0 Comments

화제의 포토

더보기
US오픈 우승 박성현, 마라톤 클래식에서 톰프슨과 동반…
US오픈 우승 박성현, 마라톤 클래식에서 톰프슨과 동반…
김연경-리쉘, '완성형 레프트' 독보적 존재감
[GFC-News]광주FC, 전남에 복수혈전 펼친다
AFC, '징계' 조용형-백동규, 3개월-2개월로 감경
[이슈 포커스] 루카쿠→모라타→코스타? 쉼 없는 연쇄 …
대만 크루즈선 부산 첫 입항 관광객 3천명 부산 관광
반응형 광고 등...
반응형 광고 등...
반응형 구글광고 등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